homeimage
  1. Home
  2. 건강 음식 효능
  3. 궤양성 대장염 증상, 원인 및 치료 관리

궤양성 대장염 증상, 원인 및 치료 관리

· 댓글개 · 데큰

궤양성 대장염은 결장과 직장에 영향을 미치는 만성적인 염증성 장 질환으로 면역계의 오작동으로 인해, 대장 점막과 점막 아래에 염증이나 궤양을 유발하게 됩니다. 궤양성 대장염은 대장에 국한되어 발생하기는 하지만 어린이를 포함한 모든 사람에게 발생할 수 있으며, 초기에는 가벼운 증상을 보이다가 심한 복통과 구토, 설사, 혈변 등으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목차

  • 궤양성 대장염 증상과 원인
  • 궤양성 대장염 대 크론병
  • 궤양성 대장염 증상
  • 궤양성 대장염 원인
  • 궤양성 대장염 치료 및 관리
  • 궤양성 대장염 관리

 

궤양성 대장염 증상과 원인

궤양성 대장염은 장관에 비정상적인 만성 염증이 반복적으로 나타나 호전과 재발을 반복하는 질환으로 대장에 국한되는 특징이 있으며 항문직장염을 시작으로 점차 대장 전체로 퍼지며 병변 부위가 연결돼 발생하게 됩니다. 궤양성 대장염은 아직 정확한 원인이 밝혀지지 않았지만, 가족력과 생활 식습관, 스트레스, 과도한 면역반응 등이 증상을 촉발할 수 있습니다.

 

궤양성 대장염 대 크론병

궤양성 대장염은 크론병과 함께 대표적인 염증성 장 질환으로 둘 다 장에 영향을 주지만 증상은 약간 다릅니다. 크론병은 입에서 항문에 이르기까지 소화기의 모든 부분에서 장 내벽에 염증을 일으키지만 궤양성 대장염은 결장 및 직장 내벽에만 염증을 유발합니다. 또한, 궤양성 대장염은 일반적으로 모든 연령대에 발생하지만, 크론병은 어린이도 자주 발생합니다.

 

궤양성 대장염 증상

궤양성 대장염의 가장 흔한 증상은 복통과 설사로, 혈액이나 고름이 묻어 나오기도 합니다. 증상은 일반적으로 점진적으로 심해지고 오락가락하지만, 차도라고 알려진 질병의 활동성이 없는 기간은 몇 달 또는 몇 년 동안 지속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치료하지 않으면 시간이 지남에 따라 증상이 악화하면 더 큰 증상으로 이어지고 다양한 합병증을 유발할 수도 있습니다.

 

궤양성 대장염 증상
궤양성 대장염 환자

 

궤양성 대장염 증상은 염증과 궤양이 발생하는 대장의 위치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궤양과 부기가 항문에 가까운 대장에서 생기면 큰 통증 없이 직장 출혈만 경험할 수 있습니다. 또한, 궤양성 대장염이 전체 결장에 영향을 미치는 것은 흔하지 않지만, 대장 전체에 영향을 미치면 심한 통증, 음식 섭취 불능, 혈변과 발열, 체중 저하 등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궤양성 대장염 원인

궤양성 대장염의 정확한 원인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면역 체계가 건강한 장 세포와 조직을 공격하는 자가면역 질환 중 하나로, 유전력을 가지고 있어 직계 가족 종에 환자가 있는 사람은 걸릴 가능성이 더 큽니다. 또한, 과도한 스트레스와 유당과 같은 일부 음식물 섭취와 같은 생활 식습관은 직접 궤양성 대장염을 유발하지 않지만,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궤양성 대장염 원인
궤양성 대장염에 해로운 음식

 

궤양성 대장염은, 감염과 유전, 환경적 요인 등이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특히 가공된 식품과 설탕이 많고 섬유질이 적은 식단은 염증성 장 질환 발병 위험이 커질 수 있으며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또한, 스트레스와 일부 음식이 증상을 유발할 수 있지만, 음식이나 스트레스만으로는 궤양성 대장염을 유발하지 않습니다.

 

궤양성 대장염 치료 및 관리

궤양성 대장염의 치료에는 일반적으로 아미노 살리실레이트로 알려진 항염증제가 흔히 처방되고 있으며, 결장과 직장의 염증과 증상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됩니다. 일반적으로 장기적으로 복용하며 발적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궤양성 대장염의 재발은 스테로이드 약물이 필요할 수 있지만, 부작용을 유발할 수 있어 장기 사용은 하지 않습니다.

 

궤양성 대장염 치료
궤양성 대장염 관리

 

궤양성 대장염 관리

궤양성 대장염 환자 중 일부는 유제품과 고섬유질 음식이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음식 일기를 작성하면 문제가 있는 음식을 식별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하루에 3번의 식사보다는 소식으로 자주 먹는 것이 증상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으며, 탈수를 방지하기 위해 물을 자주 마시고 철분과 칼슘과 같은 비타민과 미네랄을 보충하는 것이 좋습니다.

반응형
SNS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트위터
최근글NEW
인기글HOT
이모티콘창 닫기
울음
안녕
감사
당황
피폐

이모티콘을 클릭하면 이미지 주소가 복사되고, 이걸 댓글창에 붙여넣으시면 됩니다.